경북 한우, 전국한우경진대회에서 3개부문 휩쓸어

챔피언(종합평가 2위), 경산 최연재 농가 영예
최초 신설 유전체 유전능력부문, 포항 김영석 농가 최우수상 수상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22년 11월 19일 토요일 07:01


경상북도는 지난 1117일 농협중앙회 본관 대강당에서 열린 ‘2022 전국 한우경진대회에서 총 6개 부문 중 3개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해 경북 한우의 우수성을 알렸다.

이날 경진대회는 전국 각 도별 최우수 축으로 선발된 42두가 출품됐으며, 새로 도입된 유전체 유전능력부문에서는 지난해 이후 유전체 평가가 완료된 개체를 대상으로 평가를 실시했다.

대회결과 경산 최연재 농가는 종합평가에서 2위인 챔피언(번식암소 2)에 오르는 영예를 안았고, 구미 김진 농가는 미경산우부문, 포항 김영석 농가는 유전체 유전능력부문에서 최우수상을 각각 수상했다.

또 경북도는 지자체 평가에서 장려상, 구미 칠곡 축협은 지역축협 평가에서 은상을 차지해 상금 100만원을 각각 수상했다.

이번 전국한우경진대회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농협경제지주의 주관으로 열렸다.

전국의 우수한우를 발굴하기 위해 송아지(7개월령 이하), 미경산우(15개월령 이하), 번식암소 1(36개월령 미만, 1산 이상), 번식암소 2(36개월령~48개월령, 2산이상), 번식암소 3(48개월령 이상, 2산이상)와 유전체 유전능력우수 부문 등 6개 부문으로 나눠 최우수 한우를 선발했다.

그간 한우경진대회는 체형(체고, 체장, 체폭 등), 자질(피부색), 가슴 너비 등의 외모선형심사를 통해 한우 우수축을 선발해 왔다.

하지만, 이번 대회부터는 한우개량에 경제형질의 우수성을 유전체의 보유유무로 선발하는 것이 보다 정확하다고 판단하여 유전체 유전능력부문을 신설했다.

축산과학원에서 제공한 유전체평가시스템을 이용해 전국에서 분석된 총 3만 여두의 한우경제형질(경제적 가치의 판단기준인 도체중, 등심단면적, 등지방두께, 마블링)을 비교 분석해 우수한 유전형질을 가진 개체를 선정했다.

그 결과 경북 포항의 김영석 농가가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그간 경북도는 지역 한우 번식우 개량을 위해 전국 최초로 2021년부터 매년 1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11천두 이상 유전체 분석을 실시하고 있다.

이를 통해 농가가 보유한 암소의 유전능력을 평가해 개체별 수정액 선정, 저능력암소 도태대상 선별 등에 사용 할 수 있도록 전문가가 직접 농가별·개체별 맞춤형 컨설팅 실시하고 있어 농가로부터 높은 호응도를 얻고 있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이번 전국한우경진대회 3개 농가의 부문별 최우수상 수상은 경북 한우 암소능력개량을 위해 꾸준히 노력한 결과이다라며 도에서는 한우암소개량사업·암소유전체분석사업·엘리트카우 수정란이식 등 육종고도화를 위해 다양한 정책사업을 지속해서 발굴·추진해 농가 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