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촌2동 새마을, 헌 옷 모아 이웃사랑 펼쳐

기자 : 김용환 | 송고시간 :2022년 9월 24일 토요일 13:01


문경시 점촌2동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한주열, 부녀회장 권점분)는 지난 920일 회원 10여명이 참석하여 관내 곳곳에 비치된 의류 수거함에서 헌 옷을 수거하고 매각했다.

이번 행사는 입지 않는 헌 옷과 신발, 가방 등을 수거하여 자원 재활용을 통해 절약 정신을 일깨워 녹색 생활 실천 분위기를 확산시키는 한편, 발생한 수익금은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한주열 협의회장과 권점분 부녀회장은 헌 옷 모으기 판매 수익금으로 어려운 이웃에게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다.”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항상 노력하는 점촌2동 새마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유미숙 점촌2동장은 못 쓰는 헌옷은 버리면 쓰레기지만, 모으면 자원이 되고, 나누면 더 나은 지역공동체를 만드는 데 활용될 수 있다.”앞으로도 계속해서 더불어 사는 점촌2, 깨끗한 점촌2동 만들기를 위한 자원 재활용 활동에 앞장서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