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취약계층을 위한 따뜻한 교육복지 실현에 앞장

시력 교정용 안경 및 여학생 위생용품 구입 예산 약 16억 2천만 원 지원
기자 : 김수경 | 송고시간 :2022년 9월 23일 금요일 11:01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9월 초 도내 초···특수학교에 재학하는 취약계층 학생 5,226명에게 시력 교정용 안경 구입예산 52,260만 원과 초 4학년에서 고 3학년 여학생들의 안정적인 학교생활을 위한 위생용품 구입 예산 109,729만 원을 지원했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현재 추진 중인 취약계층 학생을 위한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과 교육복지안전망 사업 이외에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학생들이 보다 안정적이고 건강한 학교생활을 지원하는데 목적이 있다.

특히 취약계층 학생 안경 지원 사업은 시력 교정이 반드시 필요하지만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안경을 구입하기 힘든 학생에게 1인당 10만 원을 지원해 저시력으로 인한 학업 수행의 불편을 줄여주고자 했다.

또한 여학생 위생용품은 학교에서 구입 후 우선 지원이 필요한 학생에게는 개인별로 적정량을 배부하고, 일반 여학생들도 학교생활 중 필요한 경우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경옥 교육복지과장은 앞으로도 보이지 않는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학생들을 발굴하고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교육복지안전망을 구축하고 확대해 나갈 수 있는 복지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