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국가무형문화재 전수관, 2022년 공예주간 기획프로그램에 선정

'사기장의 도자일기(陶磁日記)' 주제로 한국의 전통 도예문화를 대중에 공유
기자 : 김수경 | 송고시간 :2022년 5월 11일 수요일 05:35


문경국가무형문화재 전수관은 2022년 공예주간 공예문화 기획프로그램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공예주간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로 열리는 공예 축제로, 공예의 즐거움을 알리고 나누고자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의 주관으로 시작한 공예 행사이다. 전시, 체험, 토크, 마켓까지 폭넓은 생산과 소비 활동이 만나는 복합 플랫폼으로 일상의 공예를 즐기는 방법을 공유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백산헤리티지연구소(소장 김남희)가 기획하여 '사기장의 도자일기(陶磁日記)'라는 주제로 마련된 2022 공예주간 공예문화 프로그램은 천연의 흙이 국가무형문화재 김정옥 사기장의 전통적인 방식으로 조합되어 도자라는 새로운 물성의 그릇으로 탄생되는 과정을 전시, 마켓, 체험, 교육을 통해 대중에게 공유하기 위해 기획됐다.

일상도예(日常陶藝): 삶에 고요한 격조를 더하다.' 전시, '백자연희(白磁演?): 다시 봄날처럼' 마켓, '도자대화(陶磁對話): 도자 in Conversation' 토크, ‘공예주간 희망나들이 프로젝트 1080’ 등 공예주간인 520일부터 29일까지 기간 외에도 5월 한 달 동안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지고 있다.

아름다운 도자는 감상을 넘어 우리의 일상으로 들어올 때 본연의 빛을 발한다.”고 생각하며 이번 공예주간에 사기장의 손끝에서 시작하는 창작의 기쁨을 함께 나누며 공예를 더욱 가까이 느껴 보시기를 바란다.”고 김남희 소장은 전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