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학습결손 해소를 위해 교육력 “집중”

자발적 참여를 기반으로 한 ‘우리 반 희망 사다리 교실’ 5,542개반 운영 중
기자 : 황현숙 | 송고시간 :2021년 11월 28일 일요일 07:01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학생의 수준?희망에 따라 학생 맞춤형으로 교과별 보충 수업을 제공하여 코로나19로 인한 모든 학생의 학습결손 해소를 위해 2학기에 모든 교육력을 집중하고 있다고 지난 1125일 밝혔다.

경북교육청은 코로나19로 인한 학습, 심리?정서 등 결손을 적극적으로 극복하고 학교가 일상을 되찾기 위한 종합적인 교육회복대책을 지난 9월에 발표하고 추진해 오고 있다.

이에 경북교육청은 교육회복을 위한 국가시책사업 특별교부금 122억 중 104억원 예산을 집중 투입해 학습결손 해소를 위한 교과보충 집중 프로그램인 우리 반 희망 사다리 교실을 초??5625,542학급에 운영하고 있다.

우리 반 희망 사다리 교실은 학습결손 회복을 위해 교사의 자발적인 참여를 기반으로 하며 기초학습이 부족한 학생뿐만 아니라 학습보충을 희망하는 모든 학생을 포함하여 운영한다.

프로그램 운영 시 교과보충과 함께 창의적 체험활동, 사회성 결손 회복지원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운영할 수 있도록 하여 학생의 학습뿐 아니라 정서, 심리까지 보듬어주고 있다.

우리 반 희망 사다리 교실은 학생 수준 및 수요를 반영해 학생 맞춤형으로 운영하고 있는데 학생 수준 등을 고려해 소규모(3~5), 중규모(10명 내외 등) 등 다양하게 구성하며 집중 지원이 필요한 학생이 있는 경우 1:1 편성도 가능하다.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학생 결손영역별 맞춤형 해소를 위한 집중 지원을 위하여 수능 이후와 겨울 방학을 활용한 (THE) 디딤 캠프’, 사회성 결손 회복 지원을 위한 우리 모두 다함께’, 동식물과 함께하는 심리?정서 안정 지원 프로그램도 내년 2월까지 지속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학습결손을 겪는 학생뿐 만 아니라 모든 학생들에 대한 실질적 교육기회 확대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교육결손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