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대구시, ‘2021 농산물 상생장터 화합 한마당’ 열어

19일부터 3일간 대구 엑스코서.. 농특산물 체험관, 쌀소비촉진행사 등 개최
우수 농산물 산지인 경북과 대규모 소비지인 대구를 연결한 상생장터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21년 11월 21일 일요일 05:01

경상북도는 대구시와 공동으로 19일부터 사흘간 엑스코 야외 전시장에서 ‘2021 농산물 상생장터 화합 한마당이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대구경북 한 뿌리 상생협력과 도농상생 교류 확대 강화를 통한 도시와 농촌이 함께 잘 살기 위한 차원에서 마련됐다.

우수 농산물 산지인 경북과 대규모 소비지인 대구를 연결한 농산물 상생장터로 생산자와 도시 소비자 모두에게 도움 되는 화합 한마당 행사로 진행된다.

농산물 상생장터 화합 한마당은 2019년부터 경북도와 대구시가 후원하고 재대구경북도민회(이하 도민회’)가 주관하는 행사로 올해 3회째를 맞고 있다.

이번 한마당 행사는 행사장내 마련된 40여개 부스에서 각종 제철 신선 농특산물과 가공식품 등 대구?경북의 다양한 농특산물을 판매한다.

특히 본격적인 김장철을 맞아 김장체험관 운영과 나눔행사를 가지고 경북고향장터 사이소 홍보관, 한뿌리상생관, 경북쌀 소비촉진 행사 등 다채로운 체험 및 전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조동희 재대구경북도민회장은 시도민회 향우회원이 대구?경북 농특산물 홍보 대사로 역할을 다해 농업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는 고향사랑 운동으로 확산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경북과 대구는 오랜 기간 지역문화를 함께 공유한 한 뿌리라면서, “행사를 통해 시도민이 화합하고, 신선한 지역 농특산물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