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상수도사업소 水의사팀, 연 101만 톤 절감 달성

문경시 지방상수도 1,2,3차 누수탐사로 연간 19억원 예산 절감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21년 10월 8일 금요일 07:01


문경시 상수도사업소(소장 최성규)는 누수복구반(일반직 3, 기간제 2)을 편성하여 올해 초 1차 신기동, 유곡동 누수탐사(27만 톤/ 51천만원) 성과에 이어 4월부터 9월까지 약6개월간 2,3차 누수탐사를 실시, 연간 74만 톤, 141천만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전자식 누수탐사기, 청음봉, 수압계, 제수변탐지기 등 누수 탐사장비를 투입해 정밀 탐사한 결과 2차에 가은59-440개소, 3차에 금천로 5455개소를 복구 완료하였고, 누수의 주요 원인은 상수도관 노후로 누수가 많이 발생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397개소의 총 누수량은 일일 2053(연간 74)로 이를 톤당 생산원가로 환산하면 연간 141천여원이 절감되는 효과를 거둔 셈이다.

특히, 문경시에 인생2막을 시작하고 있는 귀농·귀촌인들에게 풍부한 물 공급과 함께 지역민들의 상수도 이용 만족도 향상으로 상수도 행정의 신뢰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성규 소장은 노후관 교체와 연간 상시 지속적인 누수탐사로 예산절감은 물론 깨끗하고 풍부한 수돗물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