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역세권 도시개발사업 본격 추진

경북도 도시계획위, 문경 역세권 도시개발구역 지정 의결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21년 1월 20일 수요일 05:26


문경 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이 경북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

문경시는 문경 도시관리계획(용도지역) 결정 및 문경 역세권 도시개발구역 지정안건을 제출하여 지난 115일 경북도 도시계획위 심의을 거쳐 원안 및 조건부 의결됐다.

위원회에서는 교통여건 변화와 더불어 도심확장 등 사업추진의 필요성은 공감했으나 개발수요에 대한 면밀한 조사·분석을 바탕으로 주거 및 상업용지 등 적정한 규모의 토지이용계획을 보완하는 것으로 조건부 의결했다.

향후, 세부적인 도시개발계획을 수립 후, 주민 의견 청취 및 관계기관 협의, 위원회 자문 등과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절차를 거쳐 최종 개발계획을 승인받을 계획이다.

문경 역세권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용도지역 변경건은 문경시 문경읍 마원리 일원의 2023년 개통되는 중부내륙철도(이천~문경) 및 문경역사 신설에 따른 역세권 도시개발사업(421세대, 1053)을 위한 것으로 문경시에서 철도건설사업 준공 이후 수도권 접근성 등 광역교통망이 대폭 개선됨에 따라 인구유입 및 관광여건 등의 많은 변화가 예상되므로 역사 주변을 계획적이고 체계적인 주거·상업·산업용지 등의 복합단지로 직접 조성할 계획이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문경 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은 쌍용양회 시멘트 공장부지 도시재생사업과 중심시가지형 도시재생사업 등과 연계한 시너지효과로 문경시가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