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초 소프트테니스부, 전국 정구대회 단체전 우승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20년 10월 28일 수요일 13:23


문경시 점촌중앙초등학교(교장 김조한)는 지난 1022일부터 25일까지 전북 순창에서 열린 제41회 회장기 전국정구대회에서 여초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개인전에서도 6학년 임수연 김가영 학생이 은메달을, 6학년 권유리 김민지 학생이 동메달을 차지했다.

점촌중앙초등학교는 각종 소프트테니스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꾸준히 거두어 오고 있으며 최근 제58회 대동령기 대회에서 단체전 우승, 개인전 전체 석권을 차지해 정구의 메카 문경시의 명예를 드높였다.

점촌중앙초 정구부 선수들은 평소 고금자 코치와 조동욱 감독의 지도 아래 아침 일찍 그리고 방과 후에도 열심히 훈련에 참여하며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권유리(6학년) 선수는 대통령기 정구 대회에서 큰 상을 받았는데 이번에도 단체전 우승을 해서 기쁘고, 고금자 코치 선생님과 함께 땀 흘린 정구부 친구들 덕분이라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