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문화원, 세대공감 놀이마당 펼쳐

기자 : 황현숙 | 송고시간 :2020년 10월 12일 월요일 09:01


문경문화원(원장 현한근)은 지난 1010일 문경문화원 야외공연장에서 지방문화원과 함께하는 문화가 있는 날사업으로 세대공감 놀이마당을 펼쳤다. 전래놀이를 활용해 3세대가 어울리는 행사로 한국문화원연합회 공모사업에 선정된 것이다.

풂놀이협동조합(이사장 이상호)이 맡아 진행한 이날 행사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당초 계획보다 크게 축소된 50명이 참석할 수 있도록 제한했다.

부모님 손을 잡고 나온 어린이들을 중심으로 딱지치기, 엽전투호, 긴줄넘기를 선보여 처음 접하는 아이들에게 호기심을 자아내게 했고, 어른들에게는 추억을 떠올리게 했다.

청명한 가을 날씨 속에 전개된 3가지 전래놀이는 가족의 소중함을 더 다질 수 있도록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게 해, 놀이에 임하는 아이들이 부모님 손을 끌어당기는 모습이 눈에 띄었으며, 아이들은 놀이에 임할 때 처음 접하는 것이라 긴장하는 모습이 역력했다.

참석한 윤모 어린이는 집에만 있다가 좋은 날씨 속에 처음 보는 놀이에 참가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현한근 원장은 이 사업은 봄에 선정돼 매월 마지막 주 문화가 있는 날 진행하려고 했으나, 코로나19 때문에 추이를 보느라고 이번 달에 토요일마다 5회 열기로 했다.”, “마침 하늘도 청명하고, 코로나도 더 이상 확산 조짐이 없어 다행이고, 그 과정에 이 나마라도 3세대가 모일 수 있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세대공감 놀이마당은 10월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 문경문화원 야외공연장에서 열린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