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국숙박단지 조명 테마거리 조성해 야경명소 만든다

경주 불국지구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 선정... 국비 5억원 확보
야간조명 테마거리 조성... 야간 볼거리 제공 관광명소로 개발
기자 : 황현숙 | 송고시간 :2020년 10월 11일 일요일 13:01

경상북도는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하는 ‘2021년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사업공모에서 경주 불국지구 관광특구의 불국숙박단지 조명 테마거리 조성사업이 최종 선정되어 국비 5억원을 포함해 사업비 10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지난 6, 서울 및 제주도를 제외한 26개 관광특구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거쳐 경주 불국지구 관광특구가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의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사업은 관광특구별 관광콘텐츠를 개발?육성하고 외국인 관광편의 기반을 확충해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촉진하고 국제관광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북도는 불국숙박단지 조명 테마거리 조성사업을 통해 경주 불국지구의 숙박단지, 상가 및 공원의 경관조명을 새롭게 설치해 밝고 쾌적한 야간조명 테마거리를 조성해 관광객들에게 야간 볼거리를 제공하는 관광명소로 개발할 계획이다.

김상철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인 천년고도 경주 불국지구 관광특구가 신라의 아름다운 야경체험으로 힐링과 추억을 간직한 관광명소로 거듭나기를 바라며,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불국지구의 관광산업 활성화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