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농업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장”

12월까지 연장, 지난 4월부터 농업인 5천 5백만원 감면 혜택 받아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20년 8월 3일 월요일 09:01


문경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영농철 인력난 가중 및 적기 영농의 어려움이 예상되는 지역 농업인들을 위해 지난 4월부터 추진한 농업기계 임대료 50% 한시적 감면 혜택을 오는 1231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당초 계획대로라면 농업기계 임대료 감면은 731일에 종료된다. 하지만 코로나19 장기화가 지속됨에 따라 문경시농업기술센터는 하반기에 가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농촌 인력난 및 농산물 가격의 하락으로부터 관내 농업인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다.

문경시농업기술센터 농업기계 임대사업소 3개소(흥덕, 마성, 산북)에서는 지난 41일부터 7월 현재까지 약 2,500여회를 임대했으며, 55백만 원의 임대료 감면 효과를 본 것으로 집계했다.

김경훈 문경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농업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장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조속히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