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육아종합지원센터, 시간제보육실 운영 재개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20년 6월 5일 금요일 15:01


문경시육아종합지원센터는 코로나19로 중단했던 시간제보육실 운영을 지난 61일부로 감염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실천하에 재개했다.

코로나-19로 운영이 중단되는 동안 시간제보육실을 이용하게 될 영아들에게 안정적인 인적·물리적 환경 제공을 위해 다양한 교육을 통한 시간제 보육교사의 전문성 향상 및 시간제보육실 환경을 새롭게 단장하여 영아들을 맞이할 준비를 하였다.

시간제보육은 6개월에서 36개월 미만의 영아를 가정에서 양육하고 있는 부모의 다양한 상황에 따라 시간 단위로 아이를 맡길 수 있는 방식으로 문경시 관내 단독 운영중이며 2019년 기준 월 평균 98건의 높은 이용율을 보였다.

시간당 보육료 4,000(정부지원금 3,000, 부모 부담금 1,000)으로 평일 오전 9~오후 6시 내 일정 시간동안 아이를 맡길 수 있는 시간제보육은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 홈페이지를 통해 아동 등록 후 이용 가능하며 온라인 예약은 하루 전까지, 전화 예약은 당일 15시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김현익 센터장은 부모들의 양육을 함께 할 수 있는 좋은 제도, 시간제보육서비스 제공이 안정된 양육환경을 조성하고, 부모들의 양육에 대한 부담이 조금이라도 해소될 수 있도록 질 높은 보육환경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경시 설치, 문경대학교 위탁인 문경시육아종합지원센터는 영유아들의 전인적인 발달을 도모하고자 안심보육환경 조성을 위한 어린이집지원과 건강한 가족 형태를 위한 가정양육지원 사업을 다양한 형태로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다양한 대응절차 및 조치사항을 마련하여 감염 위험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