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강체육공원, 시민에게 사랑받는 휴식공간으로 새단장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20년 3월 31일 화요일 10:01


문경시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휴관 중인 관내 공공체육시설에 대한 방역과 함께 영강체육공원 내 노후 시설에 대한 개보수를 집중적으로 시행한다.

2007년 준공된 영강체육공원은 축구장과 테니스장, 족구장을 비롯해 인라인스케이트장, 게이트볼장 등 다양한 체육시설과 넓은 주차장, 산책로가 조성되어 있어 문경 시민의 휴식공간이자 여가활동 공간으로 사랑받아 왔다.

특히 2017년 도심재창조 20대 프로젝트 사업 중 하나로 총 사업비 23억 원으로 건립된 문경국제클라이밍센터는 국제 규격의 실외 경기장과 실내 리드웰 연습장, 볼드링 연습장을 갖춰 전국의 클라이밍 선수와 동호인이 찾는 명소이다.

시는 2020년 생활SOC 공모사업으로 확보한 6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체육공원 내 야외 공연장 지붕 확장과 인라인스케이트장 바닥교체, 주차장 화단 및 원두막을 정비하고 오는 6월까지 개보수 작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박연복 새마을체육과장은 이번 시설 개보수가 완료되면 점촌 랜드마크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영강체육공원과 땀봉, 송정산을 연결하는 영강 보행교 설치와 함께 바쁜 삶에 지친 심신을 치유할 수 있는 힐링 공간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