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코로나19 극복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운동 대대적 전개

도청, 교육청, 농협, 제2작전사령부 등 만여명 참여, 1만2천여 박스 판매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20년 3월 21일 토요일 11:01

힘내라 대구·경북농특산물 품앗이 완판운동에 호응이 뜨겁다.

경상북도는 이번주 코로나19 극복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운동으로 6개 품목 12,605박스를 판매했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15천만원이다. 목표는 6개 품목 2,800박스였다.

이철우 지사는 지난 316일 코로나19 대응 브리핑에서 코로나19 확산으로 친환경농산물의 판로가 막혀 도내 농가에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농특산물 품앗이 완판운동을 실시한다며 구매를 독려했다.

도는 코로나19로 인해 초··고 개학이 연기 되고 외식, 행사 취소 등에 따른 농가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힘내라(power up) 대구경북코로나19 극복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운동을 대대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도청, 농협, 교육청, 출자·출연기관, 2작전사령부 등 만여명이 농특산물 판매에 적극 동참 하고 있다.

·군별 판매가 부진한 품목을 발굴하고 소비처를 확보하는 등 품앗이 완판운동을 도 전 공공기관과 대구시 공직자까지 뜻을 같이하여 확대할 계획으로 코로나19 종식 때까지 추진한다.

판매되는 농특산물로는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6kg 새송이 버섯 2kg 쌈채소 2kg 미나리 1kg 메론 5kg 산나물 2kg 10종 정도로 할인된 가격으로 매주 수요일까지 신청을 받아 금요일에 지정장소에서 공급한다.

도는 이와 별도로 농특산물 쇼핑몰 사이소를 통한 온라인특판행사, 농협 하나로마트 등 대형마트와 합동으로 특별 판매전을 추진하고 있다. 앞으로 대구서 개장하는 바로마켓행사, 수도권 대형마트 수급안정 소비촉진행사, TV홈쇼핑 농식품 특별판매전 등을 준비하고 있으며 농식품 수출확대와 기관단체 농식품 소비촉진 활동을 독려할 예정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북도는 코로나19로 각급 학교 개학이 연기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을 위해 쇼핑몰 사이소와 직판행사 등 온·오프라인을 통한 힘내라(power up) 대구경북’ ‘코로나19 극복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운동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농업인의 피해가 최소화되어 판매 걱정 없이 농사지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