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성면새마을,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비트 파종 봉사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20년 2월 13일 목요일 11:01


문경시 마성면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김영수, 부녀회장 김복순)는 지난 211일 농촌일손돕기 봉사를 펼쳤다.

이날 회원들은 일손이 부족한 외어리 장모 씨 농가를 방문해 100평 규모 하우스에 재배될 비트를 파종하고 부직포를 덮어주는 작업을 진행했다.

김영수 협의회장은 일손이 부족한 농촌 현실에 새마을 회원들이 적극 협조해 농촌 일손 돕기 봉사를 해주셔서 감사하다.”앞으로도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고 말했다.

하동춘 마성면장은 이웃을 위해 항상 많은 도움을 주고 있는 새마을 가족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로그인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