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공무원, 태풍 ‘미탁’ 피해 현장 방문 봉사활동 실시

영덕군 피해 현장 방문 쓰레기 수거, 주택 청소 등 구슬땀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19년 10월 9일 수요일 15:01


문경시 팀장급 공무원 31명은 지난 106일 태풍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영덕군 창수면 피해 현장을 방문하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들은 주말임에도 불구하고 수해지역에 투입되어 지역민들을 위해 쓰레기 수거, 주택 청소 등에 구슬땀을 흘렸으며, 향후 피해지역의 빠른 복구를 위해 추가 인력 지원도 계획하고 있다.

경상북도 시장군수협의회장 고윤환 문경시장은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시군에 적극적인 지원을 위한 방안을 검토 중에 있으며, 피해지역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많은 도내 시·군민이 함께 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