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문화원, 문경새재전국휘호대회 수상작품 88점 전시

기자 : 황현숙 | 송고시간 :2019년 6월 24일 월요일 17:01


문경문화원(원장 현한근)은 지난 622일 문화원 전시실에서 지난 420일 개최한 9회 문경새재전국휘호대회수상작품 시상식과 전시회 개막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고윤환 문경시장, 황재용 문경시의회 총무위원장, 현한근 문화원장, 채순홍 대회운영위원장, 수상자, 초대작가, 문화가족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대회 심사는 초정서예연구원 권창륜 이사장이 위원장을 맡아 권위를 높인 가운데 1천만원 상금의 대상 수상자는 경기대 서예학과를 졸업한 경기도 화성시 31세의 신예 여성 장순영 씨였다. 2백만원 상금의 최우수상은 경남 창원시 윤재기(57), 경남 양산시 남중석(66)씨가 각각 수상했다.

이번에 처음으로 도입한 전시회에는 74점의 수상작품과 14점의 이 대회 초대작가 작품이 전시됐으며, 이날부터 오는 28일까지 전시된다.

현한근 문화원장은 올해 처음 도입한 전시회에 자비를 부담하고 참여해 주신 수상자와 초대작가들께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이 대회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공정을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고윤환 시장은 오늘 대상을 수상하신 분을 보니 매우 젊어 욕심이 난다.”, “문경시 인구가 조금씩 늘고 있는데, 더 파격적인 귀농, 귀촌정책을 쓰고 있음으로 젊은 서예인들이 많이 문경으로 오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