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公 문경지사, 경영회생지원사업 큰 호응

농가부채 없는 살기 좋은 농촌 위해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19년 6월 20일 목요일 17:01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시행하고 있는 농지은행사업 중 농가부채해결을 위한 경영회생지원 농지매입사업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경영회생지원사업은 농가부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농지를 매입하여 부채를 상환하고, 해당 농지는 장기 재임대하여 환매자금이 마련될 경우 다시 사 갈 수 있도록 환매권을 부여해 주는 제도다.

한국농어촌공사 문경지사는 지난 2006년부터 시행된 경영회생지원사업을 통해 2018년 까지 문경지역 90여 농가를 대상으로 약 140억원의 농지를 매입하여 부채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의 경영안정화에 기여했다.

또한, 올해인 2019년에는 16억원의 경영회생지원예산을 확보하여, 현재 까지 8억원을 지원하였고, 앞으로도 농가부채로 힘들어하는 농가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한국농어촌공사 문경지사에 따르면 경영회생지원사업의 경우 농지매도를 꺼리는 농업인에게 환매권을 부여하여, 환매기간 내에 언제든 환매할 수 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