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청소년문화의집, ‘4차 산업혁명시대 메이커(Maker)통합활동’ 운영

문경 청소년 메이커 리더를 향하여 출발
기자 : 황현숙 | 송고시간 :2019년 3월 14일 목요일 17:01


문경시청소년문화의집에서는 4차 산업혁명시대 꼭 필요한 디지털 창의활동의 일환으로 메이커공작소 설치하여,‘메이커(Maker) 통합활동상반기교육을 청소년 16명을 대상으로 지난 310일부터 623일까지 운영한다.

메이커 통합활동은 카미코딩, 터틀코딩, VR체험, 3D프린터, 3D, 레이저조각기, 드론코딩, 드론시물레이터, 비트브릭 자동차 등 메이커 관련 다양한 분야를 참가자 스스로 직접 만들어 체험해 봄으로써, 4차 산업 기술 학습을 통해 컴퓨터 사고력 신장과 창의력 개발, 논리적 사고, 융합적 사고를 성장하게 한다.

2019년도 청소년문화의집 메이커통합활동 운영은 메이커에 관심 있는 청소년과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청소년등을 대상으로 상반기, 여름방학, 하반기 등 각 15회차, 연인원 약 1290명이 메이커통합활동에 참여하여 수료(3D창의융합협회)하게 된다.

청소년문화의집 관계자는 “‘메이커(Maker) 통합활동은 세계적·시대적 요구에 꼭 필요한 것으로 미국, 영국, 프랑스, 핀란드 등 선진국에서는 이미 정규과목으로 편성하여 진행하고 있으며, 우리나라도 여러 시범운영을 거쳐 청소년들 교육에 점차 확대되는 추세로, 이번 활동을 통하여 문경의 청소년들이 메이커 리더로 성장하는 좋은 발판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메이커 통합활동 문의는 전화(054-550-6096)로 연락하면 된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