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윤환 문경시장, ‘3.1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동참

3.1운동 100주년의 역사적 의미 되새겨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19년 3월 11일 월요일 05:39


고윤환 문경시장은 지난 38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최근 활기차게 진행 중인 ‘3.1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에 동참했다.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대한광복회 성북구지회에서 시작한 캠페인으로, 독립선언서 38개 문장을 지목받은 주자가 한 문장씩 릴레이로 이어 쓰고, 48시간 내에 SNS 인증 후 다음 참가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난 31100주년 기념행사에도 참여했던 고윤환 문경시장은 최기문 영천시장의 지목으로 이번 캠페인에 동참했으며, 독립선언서 18번째 문장인 처음부터 우리 민족이 바라지 않았던 조선과 일본의 강제 병합이 만든 결과를 보라를 통한의 감정을 되새기며 마음을 다해 필사했다.

고윤환 시장은 “3.1절이 국경일이 아닌 단순 공휴일로 그 의미가 퇴색되어 가고 있는 요즘에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는 많은 국민들에게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다, 지명해 준 최기문 영천시장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다음 주자로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 박명수 문경경찰서장, 김덕희 문경교육지원청 교육장을 지목하며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캠페인의 뜻깊은 의미를 이어나갔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