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생구제의 실천, 법련사 자비의 쌀 나눔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19년 2월 26일 화요일 12:01

상임이사 보인스님, 복지관관장 법현스님, 법련사 주지 진경스님.


대한불교조계종 법련사(주지 진경스님)가 지난 225일 소외된 이웃들을 돕기 위해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대표이사 원행스님)에 자비의 쌀 10kg 백미 100포를 전달했다.

진경스님은 정초 방생법회를 봉행하며 불자들이 마땅히 실천해야하는 생명을 구하는 방생활동을 보다 넓은 의미의 중생구제로 실천하고자 마음을 모았다고 밝혔다.

복지재단 상임이사 보인스님은 지금의 우리나라가 존재할 수 있는 것은 어려운 시기를 헤쳐오신어르신들 덕분이다. 사찰과 지역사회복지관과의 연계를 통해 도움을 필요로 하는 지역사회 어르신들에 자비의 손길이 전해지길 바란다며 행복과 건강이 가득한 한 해가 되길 기원했다.

전달식에는 본동종합사회복지관이 운영하는 사업에 참여하는 경로당과 경로식당 이용 어르신 100여명이 참석했다.

백미를 전달받은 복지관 이용자는 봉사와 함께 배품의 덕을 쌓는 복지관 직원 분들과 법련사, 복지재단에 감사드린다. 우리도 한 해를 봉사의 정신으로 열어가겠다며 감사를 전했다.

백미 100포는 경로식당을 이용하는 취약계층 어르신과 주민센터를 통해 추천받은 복지사각지대의 주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며, 일부는 경로식당에서 어르신들의 급식을 위해 사용될 계획이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