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설 연휴 종합상황실 운영

시민불편 해소와 구제역 확산 방지 및 안전사고 예방에 행정력 집중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19년 2월 7일 목요일 10:01


문경시는 설 연휴 기간인 지난 22일부터 6일까지 각종 안전사고 및 재난상황에 대비하여 9개반 181명으로 구성된 종합상황실을 운영했다.

종합상황실은 종합상황반, 재해·재난관리반, AI?구제역 대책반, 산불방지반, 교통수송반, 도로관리반, 환경관리반, 상하수도관리반, 응급의료대책반(방역) 등 분야별로 편성되며 긴급 상황 발생 시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제를 유지하고 신속한 대처를 통해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 했다.

특히, 이번 연휴기간 동안에는 지난달 경기도 안성으로부터 시작된 구제역의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초소를 설치하고 방역에 취약한 도로변 인접 축사에 방역라인과 발판 소독조를 설치하는 등 방역에 총력을 기울였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25일 오후 설 연휴 비상근무자를 격려하면서 연휴기간 동안 문경을 방문하는 귀성객과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당부했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