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동계 전지 훈련 열기로 후끈

수영 국가대표 후보팀 등 13개 종목 740명 동계전지훈련 중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19년 1월 28일 월요일 17:01


문경시는 연초부터 태권도를 비롯해 수영 및 핸드볼 국가대표 후보 팀과 근대5, 배드민턴 등 13개 종목 740(연인원 7,700)이 국군체육부대, 문경시민운동장 일원에서 동계 전지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이는 전년 동월대비 22%가 증가한 숫자로 국군체육부대의 우수한 시설과 훈련파트너, 스포츠발전을 위한 문경시와 국군체육부대의 협력과 전지훈련 지원정책의 결과로 해마다 동계전지훈련 팀이 증가 추세에 있다.

문경시 관계자는 전지훈련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인 시설확충과 스포츠마케팅을 통해 더 많은 전지훈련 팀을 유치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며, 이를 계기로 전천후 4계절 전지훈련 메카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국내전지훈련 유치 외에 2020년 도쿄올림픽 등 국제대회 대비 방한 전지훈련단 유치에 전력을 다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한국관광공사, 국군체육부대와 협력하여 홍보 책자를 제작하고 중요 종목단체와 대책 회의를 여러 차례 가졌다. 2월부터 한국관광공사 해외지사를 통해 본격적으로 유치세일즈를 펼칠 계획이다.

벌써부터 좋은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 일본에서 열리는 근대5종 월드컵 대회를 위해 프랑스, 독일 등 5개국 57(연인원 787)이 올 6월에 문경에서 전지훈련 계획을 확정짓고 알려왔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국내 팀뿐만 아니라 해외전지훈련단까지 적극 유치해 세계적인 스포츠 도시로서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전지훈련팀 유치 홍보와 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