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전통찻사발축제 발전방안 포럼 개최

더 나은 축제를 위한 도약방안 마련
기자 : 김수경 | 송고시간 :2018년 12월 3일 월요일 09:01


문경시는 지난 113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문경전통찻사발축제 발전방안 포럼을 개최했다.

축제 개최 20년을 맞이하여 문경전통찻사발축제의 성과를 재조명해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안을 모색하고 재도약의 기회를 삼고자 문경시축제관광조직위원회, 문경전통찻사발추진위원회, 도자기협동조합, 다례원 등 관계자 80여명이 참석하여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번 포럼에는 권두현 문화기획자의 대한민국 공예축제 패러다임에 대한 고민이라는 주제발표를 시작으로‘20년 후 찻사발 축제는 어떤 모습이어야 하는가?’라는 폭넓은 내용으로 토론이 이루어졌다.

토론은 경학신학대학원대학교 기화서 교수를 좌장으로 문경전통찻사발축제 관련자들이 당면 안건 및 문경전통찻사발축제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문경전통찻사발축제는 문경시 대표축제로 자랑스러운 문화유산을 계승하고, 전통문화의 맥을 이어가고 있다는 자부심이 있으며, 보다 발전된 찻사발축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 문경전통찻사발축제는 문경새재오픈세트장에서 2019427일부터 56일까지 10일간 개최될 예정이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