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문경오미자축제 개막

“100세 청춘, 문경 오미자!” 주제로 다양한 이벤트 운용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18년 9월 15일 토요일 12:01


2018 문경오미자축제가 지난 914일 오후 6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3일 동안 국내 최대 오미자 산지인 동로면 일원에서 개최된다.

올해 14회째를 맞이한 문경오미자축제는 ‘100세 청춘, 문경 오미자!’라는 새로운 주제로 다양한 체험행사, 전시행사, 판매행사 등 보다 풍성하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내방객을 맞고 있다.


특히 2018 문경오미자축제는 동로면 금천둔치에 주무대를 설치하여 금천 냇물과 어우러진 색다른 축제 풍경을 즐길 수 있다.


이번 축제는 오미자 청 담금과 오미자 수확체험 등 대표 체험프로그램을 비롯해 체험행사를 크게 강화하고, 작년 방문객의 호응이 좋았던 오미자 맛자랑 코너도 개선하여 오감오미 문경오미자 미각체험관이란 이름으로 다양한 오미자 음식들을 맛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동로면의 청정대자연속에 개설된 오미자밭 둘레길은 힐링산책길로 활용되는 것은 물론, 포토존과 수확체험을 연계해 축제장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오미자를 주제로 한 다양한 장르의 노래들을 개사하여 펼쳐지는 문경오미자 전국노래교실경진대회도 관광객이 하나 되어 열정을 마음껏 발산하는 패밀리 콘서트로 문경오미자축제 관람의 묘미다.

가장 큰 축제의 포인트는 올해 재배된 생오미자를 20% 특별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는 점이다. 특별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한 생오미자를 청담금 체험코너에서 바로 오미자 청을 담으면 일석이조로 축제를 즐길 수 있다.

그 외에도 오미자주스 빨리 마시기, 오미자 OX퀴즈, 오미자 다트 던지기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주상대 문경오미자축제 추진위원장은 맛은 물론, 건강에도 좋은 문경오미자와 오미자 밭의 아름다운 풍경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힐링축제인 문경오미자축제를 방문하여 기억에 남을 아름다운 추억들을 만들어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