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레지오넬라 검사로 감염 예방

다중이용시설 소독 및 청결 관리
기자 : 전태진 | 송고시간 :2018년 8월 1일 수요일 05:23

문경시는 쇼핑센터, 병원, 온천, 노인복지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의 냉각탑수 및 수돗물 저수조, 화장실, 샤워기 냉·온수 등을 대상으로 레지오넬라균 검사를 실시했다.

레지오넬라증은 레지오넬라균이 냉각탑과 온수시스템의 오염된 물 안에 있다가 호흡기를 통해 감염이 되는 급성호흡기질환으로 권태감, 근육통 등의 증상으로 시작하여 갑자기 발열 및 오한이 동반되고 마른기침, 설사, 오심 등의 증상을 보이며, 독감과 폐렴을 유발한다.

특히 만성폐질환자, 흡연자, 면역저하자 등 고위험군은 감염될 확률이 높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에 문경시보건소는 레지오넬라 검사를 실시하여 검사기준에 적합하지 못한 시설에 대해서는 재검사 및 예방관리를 위한 위생지도를 실시할 계획이다.

문경시보건소 관계자는 레지오넬라증 예방을 위해서는 균 증식 억제를 위해 대형건물의 급수시설, 냉각탑수, 샤워기 등의 청소 및 소독을 주기적으로 시행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