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을 위한 상생협약 체결

기자 : 전재수 | 송고시간 :2018년 6월 17일 일요일 11:01


문경시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적극적인 추진을 위하여 지난 5월부터 22개 단체와 상생협약을 완료했다.

문경시와 협약을 체결한 기관 및 단체는 문경대학교, 점촌역, 문경 도자기협동조합, 문경중앙유한시장 청년몰 조성사업단 등으로 이번 협약은 원도심 중심기능 회복, 청년일자리 창출을 통해 쇠퇴지역을 활성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지난 65일 문경 문화원에서 열린 문화프로그램 지원·운영 협정 체결식에서 문경시와 문경 문화원은 문화기반을 다지고 지역커뮤니티 활성화를 위한 문화프로그램 지원 및 운영에 합의했다.

또한 중앙시장 상인회, 문경전통시장 상인회와 상권활성화둥지내몰림 방지를 중점으로 하는 상생협약을 맺었다.

이는 향후 쇠퇴지역이 활성화되면서 토지가격과 임대료가 상승하고 세들어 살던 주민이나 영세상인 등 임차인들이 지역에서 밀려나는 둥지내몰림 현상(젠트리피케이션)을 최소화하고, 지역공동체 상생을 목적으로 하는 것이다.

문경시 관계자는 추후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상생협약 체결기관들과 지속적인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할 것이라며 도시재생에 대한 지역단체들의 관심·협조에 행정적 노력을 더해 오는 8월 말 공모에 당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