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소믈리에와 경북전통주의 만남 개최

와인과 경북전통주가 문경새재에
송고시간 : 2017-10-23 오후 5:00:53


경상북도에서 주최하고 대구일보사가 주관한 ‘2017 소믈리에와 경북전통주의 만남행사가 지난 1020일부터 3일 동안 문경새재 야외공연장에서 개최됐다.

경북 21개 시-군에서 생산되는 와인과 전통주를 한눈에 비교해 볼 수 있는 종합전시 홍보부스인 2121관과 각 시-군에서 생산되는 전통주와 와인을 홍보하는 시-군별 전통주 홍보-판매 부스 운영됐다.

아울러 땅따먹기, 팽이치기 등 잊혀져가는 부모님 세대의 놀이들을 경험할 수 있는 전통체험놀이, 즉석노래자랑, 우리나라 전통 태권도 공연,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기 위한 우리집 가훈 써주기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더해져 어른들만의 행사가 아닌 남녀노소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로 진행됐다.

소믈리에와 경북전통주의 만남은 2011년 처음 시작하여 경북의 와인과 전통주의 우수성과 다양성을 홍보하여 대중적 소비 기반을 확대하기 위해 매년 열리는 행사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예로부터 집안 대대로 가족의 화목과 안녕을 기원하며 마셨던 가양주로부터 명맥을 이어오고 있는 전통주는 우리 농산물의 부가가치를 증진시켜 줄 뿐만 아니라, 지역 특산농산물의 소비증대 등 그 의의가 매우 크다면서 경북의 전통주와 와인이 세계적으로 경쟁력 있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통주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