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체육회, 재정공백 메우고 “정상화”

고씨문중 변제, 출향인 등 기부, 사고 6억 5천만원 전액 복구
송고시간 : 2017-10-19 오전 11:01:54

간부의 공금횡령으로 운영에 진통을 겪었던 문경시 체육회가 노순하 상임부회장을 비롯한 임원들을 중심으로 한 자구 노력으로 6개월만에 재정위기를 완전히 극복하고 정상화의 길로 들어섰다.

그 동안 문경시 체육회는 여러 번의 긴급이사회를 개최하여 정상화 방안을 강구하고 임원들로 구성된 재정위원회를 운영했다.

또한 체육회 부회장단으로 운영위원회를 구성하여 체육회 운영비 및 기금 확보를 위해 우선 특별회비를 납부하여 위급한 재정을 해결하고, 재정위원회의 운영비 확보 및 기금 마련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체육회 운영비 및 기금 마련 문제는 체육회 임원들이 선두에 나섰으며 뜻있는 향토기업과 출향인사 및 고씨문중에서 경상북도 체육회에 문경시 체육회로 지정기부한 기부금과 변제금으로 사고 금액 65천만원 전액을 모두 해결했다.

이렇게 문경시체육회가 빠르게 정상화 된 것은 체육회 사무국이 긴축예산을 편성하고 각종 소모성 예산을 절감한 것과 무엇보다 문경체육을 사랑하는 체육회 임원들의 헌신적인 노력, 지역의 뜻있는 향토기업들과 문경의 체육을 회생시키는데 동참한 출향인사들의 고향 사랑이 모아져 단기간에 해결될 수 있었다.

노순하 상임부회장은 문경 체육을 사랑하는 많은 분들의 도움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문경시 체육회가 그 사랑을 문경체육 발전으로 돌려 드리도록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이며 문경시가 스포츠 관광도시로 발전하는데 우리의 역할을 다하고자 하며 이 위기극복을 거듭나는 기회로 삼겠다며 각오를 다짐하면서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다시한번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인사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