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만인당에서 제10회 경북식품박람회 개최

K-Food의 도약! 경북의 맛과 멋!
보고-먹고-느끼는 맛의 향연, 150개 업체 240개 부스 운영
송고시간 : 2017-09-22 오전 11:01:49


경상북도는 9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포항 만인당에서 제10회 경북식품박람회를 개최한다.

“ K-Food의 도약 ! 경북의 맛과 멋 !”이라는 주제로 150여개 업체가 참가하는 이번 박람회는 경북 음식의 새로운 가치를 알리는 계기로 다양한 특산물, 전통음식, 향토음식을 보고, 먹고, 느끼면서 음식과 사람이 만나는 축제의 장으로 마련됐다.

이번 박람회는 식품 비즈니스관에 참여한 120여개 도내 우수 식품제조-가공 중소업체들의 판로개척과 실질적인 마케팅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역량있는 바이어를 초청하여 구매상담관 활성화에 역점을 두고 있으며, 우리 농수산물 홈쇼핑 생방송도 준비하고 있다.

경상북도의 맛과 멋을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이번 박람회는 주제관에 시-군 향토음식 전시, 변화하는 과거?현재?미래의 밥상 소개, 경북의 떡과 동네빵집관 전시가 이루어지며 시식코너에서는 다양한 음식 시식행사가 시간대별로 하루 1030분씩 운영된다.

특별관에는 종가음식, 음식디미방, 약선요리, 사찰음식을 전시하여 경북의 전통음식을 소개하고 있으며 포항의 유명 먹거리를 소개하는 포항특별관도 운영된다.

요즘의 먹방, 쿡방에 관심이 더 해지고 있는 시대적 트랜드를 따라 요리체험관을 13회 운영하여 한식디저트 요리, 커피로스팅 시음, 전통막걸리 시음, 쿠킹북 쇼를 통해 관람객들이 함께 참여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923일 부대행사인 요리경연대회는 1부에는 만혼과 고령화에 따른 1인 가구 증가로 혼밥식이 늘어가는 식생활 변화에 따라 청년부 혼밥(혼자 먹어도 알차게, 따뜻하고 맛있는 밥) 경연이 펼쳐지며 오후 2부에서는 할매할배와 함께하는 우리가족 특별요리를 통해 가족 화합으로 만들어가는 추억담긴 가족요리 열전이 박람회장 특설무대에서 펼쳐진다.

아울러, 야외 행사장에서는 향토음식 먹거리와 청년 푸드트럭이 참여하는 먹거리 시장이 개설되어 관람객들은 더욱 풍성한 맛을 느낄 수 있다.

올해 박람회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개최되는 행사인 만큼 지역에서 생산되는 신선하고 안전한 추석 성수품(제수용, 선물용)을 공급하여 특별판매 행사를 실시함으로써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획하였다.

김장주 행정부지사는 우리 전통음식문화를 통해 미래의 먹거리를 조망해 보는 의미 있는 행사로 경북의 우수한 식품을 알리고 판로를 개척하는데 실질적이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며, 앞으로 시대적 흐름에 능동적으로 대응하여 식품산업의 가치를 높여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