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의회, 2017년도 의원연수회 전격 취소

북한의 제6차 핵실험 도발 등 정부 대응 공조키로
송고시간 : 2017-09-04 오후 5:12:43


경상북도의회(의장 김응규)94일과 5일 양일간 예정되었던 2017년도 의원연수회를 전격 취소 했다.

북한의 제6차 핵실험 도발로 인해 국가적인 위기상황을 감안해 의장단-상임위원장 긴급 연석회의를 통해 결정했다.

이번 의원연수회는 내년에 있을 지방분권형 개헌과 미래 지방시대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방분권형 개헌 전문분야 교수의 특강과 의원상호간 소통의 시간, 청송양수발전소 현장방문 등을 계획하였으나,

북한 핵실험의 국가적 위기상황 극복에 경상북도의회가 적극 동참해 힘을 보태고, 국가의 대응방향과 연계하여 선도적으로 대체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응규 의장은 북한의 지속적인 핵도발 등 국내외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도민들의 걱정과 근심이 갈수록 커지고 있으며, 지금은 국민들의 안보 불안을 해소하고 대북 경계-감시 태세를 강화해 나가야 할 때라면서, “경상북도 차원의 안보시스템을 다시 한번 점검 해 도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