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사회적기업 일자리창출사업 및 사업개발비지원 약정체결

약정체결로 2억 1백만원 지원
송고시간 : 2017-09-03 오후 2:06:13


문경시(시장 고윤환)는 지난 831일 예비사회적기업상반기 3개 기업(17)에 이어 하반기 3개 기업(14) 일자리창출사업지원 약정과 2개 기업 사업개발비 지원 약정을 체결했다.

이번 약정 체결을 통해 농업회사법인 ()나누미는 일자리창출사업 5명과 사업개발비 지원사업으로 8천만원, ()봄이네는 일자리창출사업 6명과 사업개발비 지원사업으로 84백만원, ()우리씨앤씨는 일자리창출사업 3명으로 37백만원의 재정지원을 받게 된다.

일자리창출사업은 1년간 신규채용 근로자에 대한 최저임금수준 인건비(지원 연차별 차등)와 사업주 부담사회보험료 일부를 포함하여 1인당 최대 월 1백여만원 정도의 재정지원을 하는 제도이며 사업개발비 지원사업은 (예비)사회적기업의 자립기반 강화를 목적으로 시제품 개발, 브랜드(로고) 개발, 홍보마케팅 등에 보조금을 지원하는사업으로 지속발전 가능한 사회적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제도이다.

문경시에는 고용노동부로부터 인증받은 사회적기업 3개기업과 경상북도에서 지정한 예비사회적기업 9개 기업이 운영중이다.

시 관계자는 자금력이 부족한 (예비)사회적기업에 인건비와 사업개발비를 지원하여자생력을 높이고 사회적 경제를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예비사회적기업을 발굴해 취약계층 일자리창출과 함께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로그인